> 부동산 > 분양

'힐스테이트 부평' 1순위 청약 마감…평균경쟁률 84대 1

전용 84㎡, 최고경쟁률 159.46대 1 기록

  • 기사입력 : 2020년03월25일 14:10
  • 최종수정 : 2020년03월25일 14: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힐스테이트 부평'이 평균 84대 1의 경쟁률로 1순위 청약을 마감했다.

25일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전날 해당 사업장의 1순위 청약(당해) 결과 487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청약통장 4만1048건이 몰렸다. 평균경쟁률은 84.29대 1로 집계됐다.

'힐스테이트 부평' 조감도 [자료=현대건설]

최고경쟁률은 전용 84㎡에서 나왔다. 전용 84㎡는 151가구 모집에 2만4078건이 접수돼 경쟁률을 159.46대 1을 기록했다. 나머지 주택형도 모두 마감했다. 전용면적별 경쟁률은 ▲전용 75㎡ 51.59대 1 ▲전용 59㎡A 57.32대 1 ▲전용 59㎡B 42.66대 1로 집계됐다.

힐스테이트 부평은 인천시 부평구 백운2구역 재개발로 들어선다. 시공사는 현대건설이다.

향후 일정은 ▲다음달 2일 당첨자 발표 ▲13~17일 정당계약 순이다. 정당계약은 견본주택(부평구 경원대로 1184번길 24)에서 진행한다. 계약 시 당첨자 본인만 입장할 수 있으며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거나 체온이 37.3도 이상이면 입장이 제한된다.

계약자에게는 중도금 이자후불제 혜택을 제공한다. 입주는 오는 2023년 6월 예정이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