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재난

[극복! 코로나] 농협 '착한임대' 앞장…농어촌공사·aT도 적극 동참

소상공인·중소기업 등 대상 임대료 30~50% 인하
대구·경북 기부금 잇따라 전달…구호물품 지원도

  • 기사입력 : 2020년03월10일 16:01
  • 최종수정 : 2020년03월10일 16: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최온정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지역민들을 위해 농협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등 농업계 공공기관이 성금모금 및 '착한임대' 운동에 발벗고 나섰다.

10일 농협경제지주와 산하 계열사, aT 등 농림축산식품부 산하 공공기관들은 코로나19의 파급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직접 지원하고 있다. 임대료와 성금모금과 같은 직접적인 지원은 물론 시장 활성화를 위한 구매운동도 벌이고 있다.

◆ 농협경제지주·농어촌공사·aT, 착한 임대료운동 동참

우선 농업계 공공기관들은 임대료를 깎아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부담을 덜어주는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했다. 3개 기관은 향후 최대 6개월간 임대료를 30~50% 인하하기로 했다.

가장 먼저 임대료를 인하한 곳은 농어촌공사다. 농어촌공사는 지난 4일 공사 소유 부동산을 사용하고 있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580여곳을 대상으로 3월부터 9월까지 최대 6개월간 임대료를 30% 인하하겠다고 밝혔다.

농협중앙회 사옥 전경 [사진=농협중앙회] 2019. 11. 07 judi@newspim.com

지원대상자에게는 임대료 환급절차 등 감면 내용을 개별 통보하고, 비상상황에 취약한 소상공인·중소기업의 상황을 감안해 감면기간이 종료된 후에도 1년간 임대료를 동결하기로 했다.

이튿날인 5일에는 aT가 보유 시설의 임대료를 최대 50%까지 인하하겠다고 밝혔다. 적용 기간은 3월부터 8월까지 6개월간이다. 이번 결정으로 양재동 화훼공판장과 aT센터 등에 입주한 화훼산업종사자, 식품외식업체 등 500개소가 임대료를 감면받았다.

6일부터 임대료 인하를 실시한 농협경제지주 지역별로 인하폭을 다르게 적용했다. 농협경제지주 사업장과 하나로유통 등 계열사에 입주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중 대구·경북지역은 50%, 그 외 지역은 30% 인하하기로 했다. 다음달 1일부터 6월까지 3개월간 지원되며, 한도는 100만원 이내다.

그밖에도 농협경제지주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대해 매입대금을 선지급하는 등 상생을 위한 다양한 조치를 취했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착한 임대료 운동'으로 고통을 분담하고자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 성금·기부금 잇따라 전달…마스크 등 방역물품도 지원

피해를 입은 지역민들을 지원하는 성금과 구호물품을 지원하는 기관들도 있었다. 특히 대구·경북 등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지역에 대한 지원이 많았다.

경남농협은 지난 9일 코로나19 조기극복을 기원하며 대구농협과 경북농협에 성금 7000만원을 전달했다. 이 금액은 경남관내 138개 농·축협이 함께 출연했으며 대구·경북지역을 위한 마스크 등 방역물품 지원에 사용된다.

[세종=뉴스핌] 최온정 기자 = 윤해진 경남농협 본부장(왼쪽 세번째)이 9일 농협경북지역본부(경북 안동시)를 방문해 성금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 2020.03.10 onjunge02@newspim.com

10일에는 농협재단에서 농촌지역 어르신들을 위해 손소독제와 세정제 등 위생용품과 라면·즉석밥 등 긴급구호 물품을 지원했다. 지원금은 농협재단을 비롯해 농협자산관리회사·NH선물·NH농협리츠운용 임직원의 성금으로 마련됐으며, 전국 농협 재가노인복지센터 13개소를 통해 총 720세대의 농가에 직접 방문·전달될 예정이다.

aT는 지난 5일 전남 나주 본사 소재지역인 광주·전남 지역 취약계층 생활시설 대상 긴급방역과 생활안정용 쌀 3800kg을 지원했다. 또한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을 아동·청소년 결식예방과 저소득층 노인 마스크 구입 지원을 위해 기부했다.

입학식·졸업식 등 주요 행사가 취소되면서 매출이 급감한 화훼농가를 위한 지원도 이어졌다. 농협은 지난 3일 꽃 10억원어치를 긴급 구입했으며, 농어촌공사는 9일 본사 및 지방부서 전체 482곳의 사무실마다 공기정화 식물과 꽃을 구입해 비치했다.

농어촌공사는 심지어 화훼구입 릴레이 캠페인을 시작하고, 다음 캠페인 참여자로 김홍상 한국농촌경제연구원장과 오병석 농림식품기획평가원장을 추천했다.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은 캠페인 영상을 통해 "소중한 아이들과 고마운 이웃, 사랑하는 사람에게 꽃 선물을 통해 마음의 봄을 선물하자"며 꽃 소비 촉진을 독려했다.

onjunge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