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한전기술, 한수원과 500억 규모 원전 계통설계 기술용역 계약

  • 기사입력 : 2020년03월02일 16:08
  • 최종수정 : 2020년03월02일 16: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한국전력기술은 지난 27일 한국수력원자력과 500억 규모 '2020년도 가동원전 계통설계 기술용역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가동원전 계통설계 기술용역은 양자협상을 통해 체결하는 연단위 계약이다. 올해는 493억원에 수주했다.

해당 용역은 한국형 원전인 'APR1400' 노형의 효시인 신고리 3·4호기를 포함해 국내 가동 중인 26개 원전의 계통, 구조물 및 기기에 대한 기술검토, 설계변경, 인허가 및 긴급 기술지원 등을 적기에 수행한다. 

이번 용역으로 한전기술은 가동원전에 대해 ▲기술분석 ▲안전해석 ▲건전성평가 ▲취약설비 개선 ▲인허가지원 ▲발전정지 및 출력감발 시 긴급기술지원 등 업무를 수행한다.

아울러 후쿠시마 원전사고 및 경주지진 이후 강화되고 있는 규제요건에 부합되도록 안전성 증진사업들을 지속 개발해 가동원전사업을 회사의 주력사업으로 육성할 방침이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