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문화

[영상] 트럼프, 아카데미상 저격 "'기생충'이 좋은가? 난 모르겠다"

  • 기사입력 : 2020년02월21일 15:20
  • 최종수정 : 2020년02월21일 17: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 로이터=뉴스핌] 이민경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대선 유세 도중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 작품상 수상을 두고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간) 콜로라도 스프링스서 열린 유세장에서 돌연 아카데미 시상식에 대한 얘기를 꺼냈다.

그는 "우리는 무역에 있어서 한국과 문제가 많다. 거기에 아카데미는 올해의 작품상을 수여했다. 그 영화가 그렇게 좋은가? 난 모르겠다"라며 "나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같은 영화가 나오길 기대했다. '선셋 대로' 같은 수많은 위대한 영화가 있는데 수상작은 한국 영화였다. 난 처음에 최고의 외국어영화상인 줄 알았다. 그런데 아니었다. 이전에 이런 일이 있었던가?"라고 말했다.

이에 '기생충'의 미국 배급사인 네온 측은 트위터를 통해 "이해할 만하다. 그는 읽을 줄을 모른다"라고 꼬집었다.

min103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