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항공

[영상] KCGI 강성부 "한진 경영진 1년 동안 아무것도 한 게 없다"

  • 기사입력 : 2020년02월20일 15:58
  • 최종수정 : 2020년02월20일 15: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한진그룹 정상화를 위한 주주연합을 이끌고 있는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 강성부 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미디어 간담회를 열고 "조원태 회장의 경영 기간을 비롯해 한진그룹의 총체적 경영 실패가 있었다"며 "누군가는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의 연대로 인해 '조현아 연합'으로 불리는 것에 대해 강 대표는 "언론 등에서 자꾸 '조현아 연합'이라고 하는데, 최대 주주인 우리(KCGI)가 자꾸 뒤로 빠지고 조현아 씨가 앞으로 나오는 부분에 약간 섭섭한 생각이 든다. '주주연합'으로 불러 달라"며 불만을 제기했다.

강 대표는 특히 "경영인이 경영만 잘하면 문제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KCGI가)사적인 영역으로 들어가 집안 내 싸움으로 변질되는 모습으로 많이 비치는데, 저희가 제시하는 회사의 장기적 미래와 비전에 대한 부분을 비중있게 봐줬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min103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