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종합] 트럼프·시진핑, 1단계 무역합의 이행 재확인…中 신종코로나 대응도 지지

  • 기사입력 : 2020년02월07일 13:24
  • 최종수정 : 2020년02월07일 14: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시드니=뉴스핌] 권지언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1단계 무역 합의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확산에 관해 의견을 나누고, 소통과 협력을 지속하자는데 뜻을 함께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사진=로이터 뉴스핌]

6일(현지시각)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주드 디어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두 정상이 전화 통화를 했으며, 트럼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 확산 사태 진압에 있어 중국이 보여준 힘과 회복력에 대해 시 주석에 신뢰를 표했다고 전했다.

디어 대변인은 두 정상이 양국 간 1단계 무역합의 이행 약속도 재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신화통신은 시 주석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미국과 중국이 서로 중간 지점에서 만나야 한다면서, 올해 양국 관계가 올바른 방향으로 진전돼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전했다.

앞서 중국 국영 TV도 시 주석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중국이 신종 코로나 확산 사태 진압에 아낌없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강조했다고 전했다.

중국 국영 TV에 따르면 시 주석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중국이 신종 코로나 사태 진압에 점진적으로 결과를 보이고 있음을 강조했다.

시 주석은 또 중국이 신종 코로나 사태 진압 능력이 있으며, 이를 완전히 자신하고 있다면서, 장기적인 중국의 경제 발전 추세에는 변함이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kwonji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