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미국·북미

"5G 칩 수요"…텍사스인스트루먼츠 실적 전망 '기대 이상'

4분기 매출·이익 감소했으나 기대치 상회
"5G 인프라용 반도체 칩 수요 증가 예상"

  • 기사입력 : 2020년01월23일 08:52
  • 최종수정 : 2020년01월23일 08: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미국 반도체 업체 텍사스인스트루먼츠가 22일(현지시간) 전문가 예상치를 웃도는 1분기(1~3월) 실적 전망치를 내놨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텍사스인스트루먼츠는 5세대(G) 인프라 설치에 사용되는 자사 반도체 칩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이번 분기 매출 전망치를 31억2000만달러~33억8000만달러로 잡았다. 레피니티브 IBES 자료에 따르면, 이는 전문가 예상치인 32억1000만달러를 웃돈다.

한편, 회사의 지난 4분기 순이익은 10억7000만달러로, 주당 1.12달러였다. 이는 직전년 동기 12억4000만달러, 주당 1.27달러보다 줄어든 것이다. 일회성 항목을 제외하면 회사는 주당 1.12달러를 벌어들여, 월가 예상치인 1.02달러를 웃돌았다. 4분기 매출액은 10% 감소한 33억5000만달러를 기록했으나 전문가 예상치 32억2000만달러를 넘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에 있는 텍사스인스트루먼츠 건물. [사진=로이터 뉴스핌]

wonjc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