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이덕화, '나는 트로트 가수다' MC 확정…오는 2월 첫 방송

  • 기사입력 : 2020년01월13일 14:12
  • 최종수정 : 2020년01월13일 14: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배우 이덕화가 오는 2월 방송하는 MBC에브리원 신규예능 '나는 트로트 가수다' MC로 발탁됐다.

'나는 트로트 가수다'는 탄탄한 실력을 갖춘 트로트 가수 7인이 펼치는 고품격 음악 경연 프로그램이다. 세대를 대표하는 가수 조항조, 김용임, 금잔디, 박구윤, 박혜신, 조정민, 박서진이 불꽃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배우 이덕화 [사진=디에이와이] 2020.01.13 jyyang@newspim.com

이덕화는 1980~1990년대 최고 인기 프로그램 MBC '토요일 토요일은 즐거워'를 10년 가까이 이끌며 원조 '국민 MC'로 큰 사랑을 받았다. '나는 트로트 가수다'에서도 출연 가수들을 더욱 돋보이게 하고, 무대의 품격을 한단계 높이겠다는 각오다.

이덕화는 소속사 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깊은 내공을 자랑하는 정통 트로트 가수들이 많다. 대중이 트로트 계의 보석들을 발견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나는 트로트 가수다'의 MC를 맡게 됐다"며 "'나는 트로트 가수다'가 대한민국 음악 쇼의 새로운 지평을 열길 바란다. 트로트 가수들이 더욱 빛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나는 트로트 가수다'는 오는 2월 첫 방송 예정이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