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울산·경남

경남대, 대우조선 선박조종성능해석 프로그램 성능 개선 지원

  • 기사입력 : 2019년12월17일 15:02
  • 최종수정 : 2019년12월17일 15: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창원=뉴스핌] 남경문 기자 = 경남대학교 ICT·SW융합혁신사업단은 최근 대우조선해양 중앙연구소가 보유한 '선박조종성능해석 프로그램'에 대한 'SW융합기술 지원 성능 개선' 작업을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선박조종성능해석 프로그램은 대우조선해양 중앙연구소와 종합설계팀에서 사용 중인 소프트웨어로써 대우조선해양에서 생산하는 선박의 성능을 시뮬레이션하고, 해당 결과를 보고서로 출력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창원=뉴스핌] 남경문 기자 = 경남대 기술지원을 통해 성능 개선한 'NASIM 3.0프로그램'의 시작화면[사진=경남대학교] 2019.12.17 news2349@newspim.com

경남대 ICT·SW융합혁신사업단은 경남도가 지원하는 '무인화 선박 산업육성을 위한 전문 인력 양성 및 사업화 지원 사업'을 통해 지난 7월부터 12월까지 약 5개월 간 선박조종성능해석 프로그램에 대한 'SW융합 기술'을 지원했으며, 연구원 및 종합 설계 팀원들의 불편 사항을 수렴해 기존의 소프트웨어를 개선하는 작업을 진행했다.

그 결과 'MVC 패턴'의 적용으로 프로그램의 유지·보수에 필요한 비용과 시간을 절감할 수 있게 했으며, 핵심 엔지니어링 알고리즘과 사용자 인터페이스 프로그램 에 'Marshalling 기법' 등을 적용해 기업의 중요 기술정보 보유와 외부와의 협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했다.

단독 사용자용 소프트웨어를 네트워크 기반의 다중 사용자용으로 변경해 직원 간의 정보 공유 기능을 확대했으며, 기존 프로그램으로는 7~8시간씩 걸리던 업무를 1~2시간 내에 마무리 할 수 있도록 개선해 생산성 향상에도 기여했다.

경남대 유남현 단장은 "기술 지원을 통해 지역 내 기업들이 내부적으로 사용하는 엔지니어링 소프트웨어의 성능 개선 및 공동 개발 할 수 있는 역량을 확보하게 됐다"며 "앞으로 지역 기업과의 산학 공동 기술 개발을 통해 제조서비스 산업을 키워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ews234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