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신한금융, 사외이사 후보 '주주추천공모제' 연중 상시운영

주주 추천 기회 확대…신규 사외이사 선임에 활용

  • 기사입력 : 2019년11월28일 11:17
  • 최종수정 : 2019년11월28일 11:1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신한금융지주는 28일부터 사외이사 후보군(Long list) 구성을 위해 주주들을 대상으로 사외이사 후보 추천을 받는 '주주추천공모제'를 연중 상시 운영한다고 밝혔다.

[CI=신한금융그룹]

신한지주는 작년 12월 개최한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 및 이사회에서 사외이사 후보군의 다양성과 주주 대표성을 강화하기 위해 주주를 대상으로 사외이사 후보를 제안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하는 '주주추천공모제' 시행에 관한 사항을 결의했다. 지난 1월과 7월 후보 추천을 접수한 바 있다. 이번 '주주추천공모제' 연중 상시 운영을 통해 보다 많은 주주들이 사외이사 후보를 추천할 수 있는 기회가 확대됐다.

'주주추천공모제'는 ▲의결권 있는 주식을 1주 이상 및 6개월 이상 소유한 주주를 대상으로 ▲주주 1인당 1인의 사외이사 후보를 추천할 수 있는 제도다.

사외이사 후보는 ▲신한지주가 정한 사외이사 선임 원칙에 부합하고 특히 ▲금융·경영·경제·법률·회계·정보기술·글로벌·소비자보호 분야에 충분한 실무 경험과 전문지식을 보유함과 동시에 ▲금융회사의 지배구조에 관한 법률 등에 따른 사외이사 결격요건에 해당하지 않는 자에 한해 추천이 가능하다.

앞으로 신한지주는 연중 상시 운영되는 '주주추천공모제'를 통해 주주들로부터 사외이사 후보를 추천 받아 상시적인 사외이사 후보군(Long list)에 포함할 방침이다. 다른 추천 경로를 통해 선별한 후보군과 동일한 심사 과정을 거쳐 향후 임기를 마치거나 중도 퇴임하는 사외이사의 후임과 신규 사외이사를 선임하는 과정에 활용할 계획이다.

yrcho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