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북한

北 평양주민들의 선호 물품은? 노화방지‧여드름방지용 크림 인기

노동신문 "우리 화장품에 대한 긍지와 자부심 높아져"

  • 기사입력 : 2019년11월21일 10:56
  • 최종수정 : 2019년11월21일 10: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하수영 기자 = 최근 북한 주민들 사이에서 노화방지‧여름방지 등 기능성 화장품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북한 노동당 관영매체 노동신문은 '인민들은 어떤 제품을 선호하는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지난 11일부터 18일까지 평양역전백화점에서 진행된 전국화장품전시회가 진행됐다"며 "930여종에 13만7000점의 화장품, 80여종 향료제품 가운데 특별히 기능성 화장품들에 대해 사람들의 수요가 높았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하수영 기자 = 21일 북한 노동당 관영매체 노동신문은 '인민들은 어떤 제품을 선호하는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지난 11일부터 18일까지 평양역전백화점에서 진행된 전국화장품전시회가 진행됐다"며 "930여종에 13만7000점의 화장품, 80여종 향료제품 가운데 특별히 기능성 화장품들에 대해 사람들의 수요가 높았다"고 밝혔다. (사진=노동신문) 2019.11.21 suyoung0710@newspim.com

노동신문은 "평양화장품공장에서 출품한 여드름 방지용 크림과 살결물 그리고 탈모방지와 치료에 효과가 큰 샴푸, 노화방지, 미백, 보습용화장품 등은 사람들의 일상생활에 절실히 필요한 제품들인 것으로 주목을 끌었다"고 언급했다.

매체는 이어 "신의주화장품공장에서도 사람들의 건강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지 않는 천연기능성재료들을 이용해 얼굴을 밝게 하고 검버섯과 여드름을 없애며 자외선과 노화를 방지하는 살결물, 크림, 물크림, 영양액과 같은 화장품들을 많이 내놔 사람들의 인기를 끌었다"고 말했다.

아울러 "금강산합작회사에서도 이번 전시회에 콜라겐화장품세트와 미백화장품을 비롯한 많은 기능성화장품을 출품했다"며 "전시회장을 찾은 사람들은 여러 단위에서 내놓은 기능성화장품들을 보며 '하나하나가 자기의 개성이 뚜렷하고 효과가 각이하다, 날로 발전하는 우리 화장품공업의 면모를 다시금 느끼게 된다'고 이구동성으로 이야기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전시회에 출품된 제품들에 대한 사람들의 호평, 그것은 곧 우리 것에 대한 긍지와 자부심"이라며 "향료 및 화장품공학연구소에서 출품한 향수와 햇빛방지분크림, 여러 계절에 따르는 영양크림, 세수크림에서도 우리 화장품공업의 발전면모를 엿볼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suyoung071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