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김건모, 1년 교제한 30대 피아니스트와 내년 결혼

  • 기사입력 : 2019년10월30일 14:36
  • 최종수정 : 2019년10월30일 14: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가수 김건모(51) 결혼한다.

30 매체는 김건모가 1년여간 교제한 연인과 결혼하기로 하고 극비리에 결혼식을 준비 중이라고 보도했다.

김건모와 예비신부는 지난해 겨울 지인의 소개로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30 후반의 예비신부는 미국 버클리음대와 이화여대 대학원을 거친 피아니스트다.

국민가수 김건모씨가 25일 저녁 포천 대진대서 25주년 기념콘서트를 열고 피아노를 연주하고 있다. [사진=양상현 기자]

김건모의 결혼소식과 함께 어머니 이선미 여사의 SBS '미운 우리 새끼' 재출연도 관심을 받고 있다. 8개월 만에 스페셜MC 출연하는 여사가 방송에서 김건모의 결혼 소식을 전하려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김건모는 1992 1 ' 못드는 비는 내리고' 데뷔해 꾸준히 활동해왔다.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철없는 노총각 이미지로 사랑받았으며 지난 2016년에는 25주년 기념앨범 '50' 발매하기도 했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