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한국지엠, 협력사와 '트레일블레이저'·'뷰익 앙코르' 성공 결의

2019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 개최

  • 기사입력 : 2019년10월27일 11:48
  • 최종수정 : 2019년10월27일 11: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한국지엠(GM)은 지난 25일 부평 본사에서 국내 부품 협력사와 함께 '2019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한국지엠은 이 자리에서 내년에 출시되는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Chevrolet Trailblazer) 및 뷰익 앙코르(Buick Encore, 수출명)의 우수한 품질 확보 및 성공적 출시를 위한 결의를 다졌다.

'2019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에 참석한 카허카젬 한국지엠 사장이 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 한국지엠]

이번 설명회에는 조니 살다나(Johnny Saldanha) GM 해외사업부문 구매 부사장을 비롯,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 로베르토 렘펠(Roberto Rempel)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사장 및 뭄샤드 아매드(Mumshad Ahmad) 한국지엠 구매 부사장, 문승 한국지엠 협신회 회장을 포함한 협신회 임원진, 부품 협력사 대표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한국지엠은 설명회에서 혁신 및 신차 프로젝트 이행 측면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은 5개 부품사에 대한 시상식을 가진 한편 GM의 우수 품질 협력사로 선정된 업체들을 축하했다.

살다나 부사장은 "국내 협력사의 40%가 GM의 우수 품질 협력사로 선정된 것은 한국 부품사의 우수한 역량을 증명하는 것이다"며 "한국지엠 사업목표 달성을 위한 국내 부품사의 헌신적인 파트너십에 감사한다"고 전했다.

카젬 사장은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생산하고 고객에게 적기에 인도하기 위한 국내 협력사들의 끊임없는 열정과 노력에 감사를 전한다"며 "지금은 내년에 출시될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및 뷰익 앙코르의 성공적인 출시를 위해 모든 역량을 쏟아부어야 할 때이며 그 어느 때보다 긴밀한 상호 협조가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onew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