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문화

[영상] 13년 만에 돌아온 신성우·임태경·엄기준·켄…4인 4색 '드라큘라'

  • 기사입력 : 2019년10월17일 19:00
  • 최종수정 : 2019년10월17일 19: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17일 오후 서울 서초구 한전아트센터에서 뮤지컬 '드라큘라' 프레스콜이 열렸다. 이 자리에는 노우성 연출과 김성수 음악감독을 비롯해 배우 신성우, 임태경, 권민제(선우), 김금나, 소냐, 최우리, 황한나, 김법래, 이건명, 문종원, 최성원, 조지훈 등이 참석했다. 엄기준, 켄(VIXX)은 불참했다.

뮤지컬 '드라큘라'는 1897년 발간된 브람 스토커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1998년 초연 후 2000년과 2006년 공연에 이어 13년 만에 국내 귀환, 아름답고 처절한 한 인간으로서 드라큘라의 생애와 사랑을 다루고 있다.

동유럽 뮤지컬 특유의 클래식한 감성과 한국인이 공감할 수 있는 서정적 감성을 녹여 내기 위해 창작진과 배우가 의기투합한 뮤지컬 '드라큘라'의 음악은 오페레타 형식을 갖고 있다. 감성 짙고 서정적인 음악과 파워풀한 군무의 매력을 실어낸 다이나믹한 음악 등을 11인조 라이브 오케스트라 연주를 통해 생생히 감상할 수 있다.

뮤지컬 '드라큘라'는 오는 12월 1일까지 한전아트센터에서 관객들과 만난다.

 

min103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