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북한강 레인보우밸리와 함께하는 '담배 없는 폐(肺)스티벌' 개최

19일부터 3주간 매주 토요일 흡연 예방·금연 주제로 행사 열려

  • 기사입력 : 2019년10월17일 12:00
  • 최종수정 : 2019년10월17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가을철 관광지를 찾은 어린이, 가족, 연인 등을 대상으로 흡연 예방과 금연의 필요성을 전달하기 위한 캠페인이 실시된다.

보건복지부는 한국건강증진개발원과 19일 애니메이션박물관을 시작으로 26일 강촌레일파크, 내달 2일 남이섬에서 북한강 레인보우 밸리와 함께하는 '담배 없는 폐(肺)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가을 단풍철을 맞아 북한강변의 주요 관광명소를 찾는 국민에게 자연 속에서 가족, 연인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금연 행사를 제공함으로서 서로의 금연을 독려하고, 흡연 예방의 중요성을 느껴보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19일 애니메이션박물관에서는 전국 국·공립 어린이집 44개소 500여명의 어린이들이 직접 채색에 참여해 완성한 '금연 수호대' 대형 모자이크 벽화(가로 10m x 세로 5m)가 애니매이션박물관 외벽에 전시된다.

북한강 레인보우밸리와 함께하는 '담배 없는 폐스티벌' 포스터 [사진=보건복지부]

애니메이션박물관 잔디광장에서는 20명의 어린이 합창단의 금연송 공연과 함께 찾아가는 유아 흡연위해예방교실이 운영되며 금연 바람개비 만들기, 금연 목걸이 만들기를 비롯하여 금연 자전거 솜사탕 만들기 등 어린이들이 참여 가능한 다양한 체험 행사가 진행된다.

26일 강촌레일파크에서는 레일바이크를 타고 지나가는 철길에 금연 문구를 유쾌하게 표현한 금연 표지판을 설치하고, 금연 바람터널에는 금연 바람개비 조형물을 설치해 레일바이크를 타는 동안 금연의 결심 계기를 제공할 예정이다.

흡연자의 금연 독려를 위해 금연상담을 비롯하여 폐 나이 측정, 일산화탄소(CO) 측정, 금연지원서비스 안내 등의 금연 행사도 열린다.

다음달 2일 남이섬에서는 금연과 간접흡연으로부터 자연과 동물을 보호하자는 주제를 전달하는 다양한 금연 행사가 진행된다.

정영기 복지부 건강증진과장은 "청명한 가을 하늘 아래, 북한강 주변의 주요 관광지에서 함께 즐기고 참여하는 금연문화 행사를 통해 흡연의 위험성과 금연의 중요성을 생각해보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전국에 금연바람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다양한 연령이 참여할 수 있는 금연 홍보 행사를 확대할 예정으로 많은 분들의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