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경제일반

[사진] 리커창 총리 중국 시안 삼성 반도체 공장 방문

  • 기사입력 : 2019년10월16일 11:14
  • 최종수정 : 2019년10월16일 11: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시안 중신사=뉴스핌 특약] 이동현 기자 = 리커창(李克强) 중국 국무원 총리가 지난 14일 산시(陝西)성 시안(西安)에 있는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을 전격 방문했다. 이날 리 총리는 “삼성을 포함한 첨단 해외 기업의 중국 투자를 환영한다”고 밝혔다. 리총리의 시안 반도체 공장 방문은 통상적인 경우와 달리 미리 통보없이 전격적으로 이뤄진 것으로 전해졌다.  삼성 관계자는 미중 무역전쟁 와중에 이뤄진 리총리의 이번 반도체 공장 방문이 중국내 외국 기술기업에 대한 중국 정부의 지지를 확인해주기 위한 행보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2019.10.15.

 

dongxu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