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법원·검찰

[영상] 조국 "검사장 전용차량 폐지·파견검사 최소화 바로 시행"

  • 기사입력 : 2019년10월08일 15:26
  • 최종수정 : 2019년10월08일 15: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홍형곤 기자 = 조국 법무부 장관이 8일 오후 장관 취임 한 달을 맞아 ‘국민과 검찰이 함께하는 검찰개혁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이날 발표는 예고 없이 이뤄졌다.

조 장관은 △2기 법무·검찰개혁위원회 출범 및 운영 △법무부 홈페이지를 통한 국민제안 △일선 검찰청 검사 및 직원들과 간담회 진행 △이메일 등을 통한 직원들 의견 수렴 등을 통해 이번 계획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조 장관은 이날부터 검사장 전용차량 폐지와 외부기관의 검사 파견 최소화를 위한 관련 규정을 제정·시행한다고 말했다. 검사 파견을 줄이기 위해 법무부는 불가피한 경우에만 파견을 허용하는 내용으로 관련 예규를 제정하고 시행하기 위해 심사위원회를 설치하기로 했다.

 

(출처-유튜브 채널 'KTV') 

honghg092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