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경동나비엔, 태풍 피해 지역 '긴급 복구 서비스 캠프' 운영

  • 기사입력 : 2019년10월07일 15:08
  • 최종수정 : 2019년10월07일 15: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경동나비엔은 7일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을 지원하고자 지난 4일부터 '수해지역 긴급 복구 서비스 캠프'를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경동나비엔은 경북 영덕군 강구면에 위치한 꿈의 교회에 베이스캠프를 설치하고, 서비스 인력을 투입해 피해 지역 보일러에 대한 무상 점검과 수리 서비스를 시작했다. 특히 경동나비엔은 캠프 현장 접수·상담 활동을 진행하는 것은 물론, 지역 주민들의 불편을 최대한 신속히 해결할 수 있도록 직접 가정을 방문해 무상 점검·수리 서비스도 진행하고 있다.

경동나비엔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태풍 피해로 상심이 크실 고객의 어려움에도 함께 하고자 긴급 복구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365일 24시간 운영되는 경동나비엔 행복나눔센터나 강구면에 설치된 베이스캠프를 통해 서비스를 접수해 주시면 작은 도움이라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경동나비엔]

 

204m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