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엔케이맥스 "슈퍼NK 면역세포치료제 알츠하이머·신경퇴행성질환 파이프라인 확대"

  • 기사입력 : 2019년10월04일 13:40
  • 최종수정 : 2019년10월04일 13: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엔케이맥스는 미국 법인 엔케이맥스 아메리카(NKMAX America)가 신경퇴행성 질환인 알츠하이머로 슈퍼NK 면역세포치료제 적응증 확대를 모색하고자, UCLA(University of California, Los Angeles) 의 알츠하이머 및 신경유전학 전문가 밍 궈 박사(Ming Guo, M.D., Ph.D)를 과학자문위원으로 추가 영입했다고 4일 밝혔다.

알츠하이머 신약개발 전문가 밍 궈 박사(Ming Guo, M.D., Ph.D)는 UCLA의 데이비드 게펜의과대학 신경학 및 약리학 교수로 신경학, 신경학, 신경퇴행성 질환, 알츠하이머, 파킨슨병, 신경유전학 등에 대한 전문가로 알려졌다. 그는 미국 국립신경학회 및 뇌졸증 연구소 과학 카운셀러 위원장, 정신과 및 신경학위원회의 국립 신경 검사관을 역임하면서 알츠하이머와 파킨슨병과 관련된 연구들을 지속해 왔다.

엔케이맥스 아메리카의 부사장 폴 송 박사(Dr. Paul song)는 “기존 연구들에 따르면 알츠하이머 환자들에게서 NK세포의 비정상적인 면역반응들이 나타난다는 보고(Immunology, 76:5, 451-456)와 함께, 뇌에서 면역기능을 담당하는 신경원세포 일종인 미세아교세포(microglia)나 성상교세포(astrocyte)들이 활성화 될 때 NK세포와 상호작용을 하며 뇌 신경세포들의 염증반응을 조절한다는 연구결과(Int J Alzheimers Dis. 2018 Nov 1;2018:3128758)들도 보고되고 있다. 이러한 연구결과들을 바탕으로 학계에서는 알츠하이머 치료에 있어서 NK세포의 역할 및 작용에 대한 추가적인 연구들을 실시하고 있다. 슈퍼NK 면역세포치료제의 파이프라인 확대 및 알츠하이머 치료효과 확인을 위한 멕시코 임상을 진행 준비 중인만큼, 그 분야 오피니언 리더인 밍 궈 박사를 자문위원으로 영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엔케이맥스 박상우 대표이사는 “이번에 합류한 밍 궈 박사 또한 지난 7월에 영입한 다른 과학자문위원들과 함께 슈퍼NK 면역세포치료제 파이프라인의 확대를 위해 힘써줄 것이라 기대한다"며 "엔케이맥스가 개발한 면역세포치료제의 신경퇴행성 질환 분야 연구 및 임상적용 등과 관련한 과학적인 기술자문을 실시함과 동시에 이 분야로의 임상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많은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엔케이맥스는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과 함께 다양한 질병과의 연관성에 대한 연구를 지속적으로 이어가며 더 큰 성장을 꾀할 수 있을 것” 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 회사는 신경학 전문가, 방사선 세포종양학 전문가, 바이오제약 전문가 등을 과학자문위원으로 영입하고, 최근에는 북미지역에 면역세포치료제 SuperNK(슈퍼NK)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한 세포치료제 생산시설을 완공하는 등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고 발표한 바 있다. 

[로고=엔케이맥스]

ssup8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