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해외스포츠

[사진] MLB 세인트루이스, NLDS 1차전서 애틀랜타에 7대6 역전승

  • 기사입력 : 2019년10월04일 10:45
  • 최종수정 : 2019년10월04일 10: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가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1차전에서 승리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애틀랜타 브레이브스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 6대7 역전패를 당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세인트루이스가 MLB 디비전시리즈 첫판에서 역전승을 차지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애틀랜타 미국=로이터 뉴스핌] 정윤영 기자 = 세인트루이스가 MLB 디비전시리즈 첫판에서 역전승을 했다.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는 4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선트러스트 파크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1차전에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 7대6 역전승을 거뒀다.

세인트루이스는 8회말 1대3으로 뒤진 상황에서 골드슈미트의 좌월 솔로 홈런으로 역전극의 서막을 알렸다.

폴 데용과 콜튼 웡의 연속 안타로 1, 2루 기회를 이어간 세인트루이스는 맷 카펜터가 좌익수 왼쪽에 떨어지는 적시타를 날려 3대3 균형을 맞췄다.

세인트루이스는 9회초 역전에 성공했다. 9회초 1사에서 덱스터 파울러, 토미 에드먼의 연속 안타, 골드슈미트의 볼넷으로 베이스를 꽉 채웠다.

마르셀 오수나는 3구째 커브를 받아쳐 3루수 옆을 꿰뚫는 2타점 적시타를 터뜨리며 5대3 역전에 성공했다. 계속된 2사 만루에서 웡은 1루수 옆을 가로지르는 안타로 4점 차 리드를 만들었다.

애틀랜타는 9회 말 로널드 아쿠냐 주니어가 세인트루이스 마무리 카를로스 마르티네스를 상대로 추격의 투런포를 터뜨렸다.

1사에서는 프레디 프리먼이 중월 솔로 홈런을 쏘아올려 1점 차로 추격했지만 결국 1점차로 역전패 당했다. 2019.10.04.

 

yoonge9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