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완판 행진'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27일 美 출격

삼성체험매장, 베스트바이 등에서 판매
이통사 판매는 T모바일 빠지고 AT&T만

  • 기사입력 : 2019년09월24일 09:13
  • 최종수정 : 2019년09월24일 09: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가 오는 27일(현지시간) 미국에서도 출시된다. 

삼성전자는 미국 이통사 AT&T와 미국 가전제품 판매점 베스트바이 일부 매장, 삼성전자 체험 매장에서 갤럭시 폴드를 판매한다고 24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COEX) 메가박스 U+브랜드관에서 열린 갤럭시 폴드 5G(Galaxy Fold 5G) 개통행사에서 담당 직원들이 시민들에게 새롭게 출시된 갤럭시폴드를 선보이고 있다. 2019.09.06 alwaysame@newspim.com

미국은 삼성전자가 지난 4월 26일 가장 먼저 갤럭시 폴드를 출시하려고 했던 국가다. 그러나 앞선 사전 리뷰 과정에서 품질 논란이 일자 출시를 미루고 제품을 보완했다. 이로 인해 당시 예약가입을 진행했던 유통망들은 구매자들에게 환불을 해줘야 했다.

이후 삼성전자가 보완해 내놓은 갤럭시 폴드는 지난 6일부터 한국을 시작으로 18일 영국, 프랑스, 독일, 싱가포르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이렇다 할 논란 없이 매진 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다만 이번 미국 판매에서는 이통사로 AT&T만 참여한다. 당초 출시를 계획했던 지난 4월, 예약 주문을 받았다 연기한 이후 환불 조치를 했던 T모바일은 결국 판매하지 않기로 했다. 현재 미국 삼성닷컴에는 판매자로 AT&T만 게재돼 있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