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트럼프, 볼턴 후임 5명 후보군 공개‥비건은 포함 안돼

  • 기사입력 : 2019년09월18일 05:55
  • 최종수정 : 2019년09월18일 07:1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후임 후보군을 5명으로 압축했다고 밝혔다. 

CNN 방송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대통령 전용기에서 기자들에게 볼턴 전 보좌관 후임으로 5명을 검토하고 있다며 이들의 명단을 공개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이날 거론한 후보는 로버트 오브라이언 인질문제 담당 대통령 특사를 비롯, 리사 고든 해거티 에너지부 핵 안보 차관,릭 와델 전 NSC 부보좌관, 볼턴 전 보좌관의 비서실장을 지낸 프레드 플라이츠, 키스 켈로그 마이크 펜스 부통령 국가안보보좌관 등이다. 

한때 후보로 거론됐던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 특별대표는 포함되지 않았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