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중진공-강남구청, 제2 벤처붐 조성위해 맞손

10일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 및 청년창업 확산을 위한 스타트업 지원 업무협약 체결'

  • 기사입력 : 2019년09월10일 12:00
  • 최종수정 : 2019년09월10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강남구청과 10일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청년창업 확산을 위한 스타트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의 세부 사항은 △스타트업 채용 페스티벌 개최 △스타트업 DB를 활용한 공동 지원 프로그램 개발 △'창업가 거리' 활성화를 위한 정책인프라 연계·네트워킹 채널 구축 △창업경진대회, 기업가 정신 확산교육 실시 △청년창업지원 프로그램 교류 △유망 혁신벤처기업 공동 육성·스케일업 지원 등에 힘을 모은다는 내용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중소벤처기업 정책지원기관인 중진공과 강남구청이 협업해 강남구 테헤란로를 중심으로 지난 1990년대 벤처신화 명성을 되찾을 것으로 기대된다.

강남구는 창업을 꿈꾸는 청년들이 업체관계자나 투자자들과 교류하기 좋은 최적의 스타트업 생태계 인프라가 구축돼 있는 곳으로 서울시 엑셀러레이터의 57.8%(22곳), 벤처캐피털의 78.9%(15곳)이 모여 있는 국내 창업벤처의 상징과도 같은 곳이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강남구의 우수한 창업벤처 인프라와 중진공의 창업성공 노하우를 결합해 스타트업 생태계를 활성화하며, 제2의 벤처붐 조성의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204m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