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통신

LG U+, 5G 기반 인공지능 스마트병원 구축 MOU

을지재단과 맞손...5G 스마트병원 2021년 3월 개원
5G·AI·AR·VR 의료서비스 구현

  • 기사입력 : 2019년09월10일 09:54
  • 최종수정 : 2019년09월10일 09: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LG유플러스가 을지재단과 '5세대(5G) 이동통신 스마트병원'을 구축한다.

LG유플러스는 10일 을지재단과 '5G 스마트병원' 구축·운영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고 밝혔다. 공간 설계 단계부터 5G 환경으로 조성되는 병원은 이번이 처음이다.

양사는 각각 보유한 역량과 기술을 바탕으로 상호 긴밀한 협력 관계를 마련해나가는데 합의했다.

협력 범위는 △5G 기반 유무선 통신인프라 구축 △인공지능(AI) 기반 솔루션 및 인프라 제공 △사물인터넷(IoT), 위치기반 솔루션 제공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활용 5G 특화서비스 공동 개발 등이다.

LG유플러스-을지재단 스마트 병실 구상도.[사진=LG유플러스]

 

양사는 이를 통해 2021년 3월 개원 예정인 의정부 을지대병원에서 5G 기반의 다양한 의료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서비스가 시작되면 AI 음성녹취를 통한 의료기록 정보화, 교육 효과를 극대화 시켜주는 VR 간호 실습, IoT 기반의 위험약품 위치 및 이동경로 관리 등을 할 수 있게 된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당사의 차별적 5G 기술, 서비스와 을지재단이 보유한 의료 분야 역량의 상호 시너지로 5G 스마트병원 상용화의 첫 단추를 뀄다"라며 "향후 을지재단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5G 특화 산업 육성과 차세대 의료 서비스 선도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abc12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