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LG전자, '8K올레드 TV' 유럽·미국 등 10개국 출시

8K 올레드 TV 중 최대 크기 88인치
"국내 이어 글로벌 시장 적극 공략"

  • 기사입력 : 2019년09월03일 10:00
  • 최종수정 : 2019년09월03일 10: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LG전자가 첫 '8K 올레드'를 앞세워 해외 TV시장 공략에 나선다.  

LG전자는 88인치 8K 올레드 TV를 국내에 이어 글로벌 10개국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8K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를 이달 독일, 영국, 프랑스, 미국 등을 시작으로 10여 개국에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LG전자는 지난 7월 8K 올레드 TV를 국내 시장에 먼저 출시했다.

8K 해상도와 나노셀 기술을 적용한 75인치 슈퍼울트라 HD TV는 연말까지 약 20개국에 출시된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해상도는 세계최고 8K(7680 X 4320) 수준으로 크기는 올레드 TV 중 가장 큰  88인치다.

LG전자 8K TV 전 모델은 해상도 관련 국제표준에 부합한다. 가로 7680개, 세로 4320개의 화소 수는 물론, ‘화질선명도(CM)’ 기준치인 50%를 훌쩍 넘는 약 90% 수준이다. 8K TV가 물리적인 화소 수 3300만개를 만족시키더라도 화질선명도 값이 50%에 미치지 못하면 8K 해상도를 구현하지 못한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는 독자 개발한 화질 칩에 딥러닝 기술을 더한 ‘2세대 인공지능 알파9 8K’ 프로세서를 탑재해 화질, 사운드를 알아서 최적화한다. 

‘2세대 인공지능 알파9 8K’는 원본 영상의 화질을 스스로 분석한 결과에 따라 영상 속 노이즈를 최대 6단계에 걸쳐 제거해, 어떤 영상을 입력하더라도 생생한 화질을 보여준다. 2K(1920 X 1080), 4K(3840 X 2160) 해상도 영상을 입력하더라도 8K에 가까운 수준으로 보여준다. 

이 프로세서는 2채널 음원을 마치 5개의 스피커로 들려주는 것처럼 가상의 5.1 서라운드 사운드로 바꿔주고, TV가 설치되어 있는 공간에 최적화된 입체음향을 들려준다.

이 제품은 고화질·고음질 영상 콘텐츠 전송 규격 ‘HDMI 2.1’ 포트가 지원된다. ‘HDMI 2.1’ 포트는 4K 영상 기준 초당 120장, 8K 영상은 초당 60장을 재생한다. 

권봉석 LG전자 MC/HE사업본부장(사장)은 “국제표준 기준 8K 해상도를 완벽하게 구현하는 올레드 TV·나노셀 TV를 앞세워 초고해상도 TV 시장도 지속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