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경제

베트남 8월 무역흑자 17억달러...1~7월 합계치와 맞먹어

  • 기사입력 : 2019년08월30일 16:49
  • 최종수정 : 2019년08월30일 16:4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8월 베트남의 무역흑자가 17억달러(약 2조570억원)로, 올해 1~7월 합계치와 거의 같은 수준을 기록했다고 VN익스프레스가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VN익스프레스는 베트남 통계총국(GSO)을 인용해 이렇게 보도하고, 8월 베트남의 수출 규모는 245억달러로,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6.6% 증가했으며 수입액은 228억달러로 0.6% 줄었다고 전했다.

또 올해 1~8월 총 수출액은 1699억8000만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7.3% 증가했으며 같은 기간 수입액은 8.5% 늘어난 1665억80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매체는 전했다. 같은 기간 무역흑자는 34억달러로 21.4% 급증했다.

베트남 하이퐁 항구의 컨테이너들 [사진= 로이터 뉴스핌]

 

 

bernard02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