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삼성 “과거 잘못 되풀이 않겠다..경제 도움 되도록 국민 성원 부탁”

  • 기사입력 : 2019년08월29일 15:14
  • 최종수정 : 2019년08월29일 16: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삼성전자가 이재용 부회장의 대법원 전원합의체 판결에 대해 국민께 죄송하다며 앞으로 기업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국정농단' 상고심 선고 관련 KBS 방송화면 캡쳐

29일 삼성전자는 이재용 부회장의 대법원 전원합의체 선고 직후 "이번 사건으로 인해 그동안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저희는 과거의 잘못을 되풀이 하지 않도록 기업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겠다"는 내용의 입장문을 내놨다.

이어 "저희 삼성은 최근 수년간, 대내외 환경의 불확실성으로 인해 적지 않은 어려움을 겪어 왔으며, 미래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준비에도 집중할 수 없었던 게 사실"이라고 말했다.

삼성이 국가경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국민의 성원을 부탁한다고도 언급했다. 삼성전자는 "갈수록 불확실성이 커지는 경제 상황 속에서 삼성이 위기를 극복하고 국가경제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많은 도움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입장문을 통해 밝혔다.

 

아래는 삼성전자 입장 전문.

 

이번 사건으로 인해 그 동안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앞으로 저희는 과거의 잘못을 되풀이 하지 않도록 기업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겠습니다.

저희 삼성은 최근 수년간, 대내외 환경의 불확실성으로 인해 적지 않은 어려움을 겪어 왔으며, 미래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준비에도 집중할 수 없었던 게 사실입니다.

갈수록 불확실성이 커지는 경제 상황 속에서 삼성이 위기를 극복하고 국가경제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많은 도움과 성원 부탁 드립니다.

- 삼성전자 -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