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포탈

네이버, 인공지능(AI)이 편집한 '야구' 하이라이트 영상 서비스

동영상 자동 편집 기술 고도화와 함께 AI 편집 기술 확대 방침
경기 종료와 동시에 팬들에게 득점 하이라이트 제공

  • 기사입력 : 2019년08월28일 11:26
  • 최종수정 : 2019년08월28일 11: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완 기자 = 네이버 스포츠는 28일부터 인공지능(AI)이 편집한 프로야구 하이라이트 영상을 서비스한다.

네이버가 직접 개발한 AI 기술을 바탕으로, KBO리그 경기 중 발생한 득점 상황들을 자동으로 편집한 'AI 득점 하이라이트' 동영상 클립이 제공되는 것.

기존에 서비스 중인 KBO리그 동영상 클립은 사람의 수동 편집을 기반으로 하고 있지만, 'AI 득점 하이라이트'는 장면의 분석 및 추출, 편집에서 서비스 업로드까지 모든 부분이 AI 기술로 100% 자동화로 제작된다.

또 'AI 득점 하이라이트' 서비스가 오픈함에 따라 AI 자동 편집 기술을 고도화 하여, 점차 영역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AI 득점 하이라이트' 서비스에 적용된 AI기술은 야구 중계 화면의 그래픽을 분석하는 컴퓨터 비전기술과 투수의 투구 장면을 인식하는 기술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위 기술들로 수집된 결과물은 실시간 기록 데이터와의 검증을 거쳐, 득점 상황에서의 필요한 장면만을 모은 하이라이트 영상으로 최종 전환된다. 

100% 자동화로 이뤄진 이번 서비스는 향후 득점 장면 외 호수비와 삼진 등의 중요 장면까지 포함된 풀 스펙의 전체 하이라이트 영상으로 업그레이드될 예정이며, 홈런 등 주요 기록별 동영상 클립 및 이용자가 응원하는 특정 선수의 하이라이트 서비스도 가능해졌다.

성하경 네이버 스포츠 개발 담당자는 "최종 스코어에 따라 약간의 차이가 있겠지만, 대부분 경기종료 후 5분 내에 'AI 득점 하이라이트'가 서비스 될 수 있다"며 "이번 AI기술이 본격적으로 자리잡게 되면 실시간 중계에서 파생되는 주요장면이나 하이라이트의 편집은 AI 기술이 담당하고, 기존의 영상 편집 전문가는 스토리가 가미된 기획 영상 같은 더욱 흥미로운 콘텐츠 제작에 투입해 이용자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네이버 스포츠는 지난해 한국시리즈 생중계부터 클로바로 개발한 '홈런 장면 되돌려 보기 기능'을 선보인 후 AI기술을 활용한 지속적인 서비스 개발에 힘쓰고 있다.

swiss2pac@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