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조국 “더 질책해달라…딸 입시 특혜는 가짜뉴스”

  • 기사입력 : 2019년08월21일 11:02
  • 최종수정 : 2019년08월21일 11: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더 질책해달라. 이번 일을 성찰의 계기로 삼겠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적선현대빌딩에 위치한 사무실로 출근하며 가족을 둘러싼 여러 특혜 의혹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조 후보자는 특히 딸의 입시 특혜 논란에 대해서는 명백한 가짜뉴스라며 대학원 부정입학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