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식약처-한국동물실험대체법학회, 공동 학술대회·워크숍 개최

  • 기사입력 : 2019년08월21일 09:43
  • 최종수정 : 2019년08월21일 09: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오는 22일부터 23일까지 대구 계명대학교 백은관에서 동물대체시험법에 제16차 국제 학술대회 및 산·학·관 워크숍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이번 행사는 국내 동물대체시험법 연구·개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된 것으로 식약처는 2010년부터 한국동물실험대체법학회와 공동으로 개최해왔다.

올해 학술대회에서는 ‘동물대체시험법의 실제 활용’을 주제로 △유럽, 일본, 중국, 한국의 동물대체시험법 개발·적용 현황 △정부의 동물대체시험법 적용 현황 △화장품·의료기기 안전성평가를 위한 동물대체시험법 개발 현황 등에 대한 논의가 진행된다.

특히, 동물대체시험법 개발 활성화를 위한 법률 제정의 필요성을 비롯해 최근 국내 동물대체시험법 개발 현황과 성과에 대해서도 다뤄질 예정이다.

학술대회에 앞서 개최하는 워크숍에서는 △동물대체시험법 개발 연구 동향과 향후 추진 전략 △산업계, 학계, 정부기관 간 동물대체시험법 관련 협력 사항 등에 대해 발표와 토의가 진행된다.

식약처는 “이번 행사가 동물대체시험법 개발과 활용의 필요성에 대해 인식을 공유하고 확산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이를 바탕으로 시험법 개발이 더욱 활성화되고 적용범위가 확대될 수 있도록 정부·산업계·학계가 더욱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orig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