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송혜교·서경덕, 중경임시정부 청사에 한글 안내서 1만부 기증

  • 기사입력 : 2019년08월15일 15:04
  • 최종수정 : 2019년08월15일 15:0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배우 송혜교와 서경덕 교수가 광복절을 맞아 중경임시정부청사 한국어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배우 송혜교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서울에서 열린 tvN 드라마 '남자친구'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가지고 있다. 드라마 '남자친구'는 한 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차수현(송혜교 역)과 자유롭고 맑은 영혼 김진혁(박보검 역)의 우연한 만남으로 시작된 설레는 감성멜로 드라마이다. 2018.11.21 kilroy023@newspim.com

서경덕 교수는 15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송혜교와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이고, 광복을 맞이했던 중국 중경임시정부청사에 한국어 및 중국어로 제작된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안내서에는 중경임시정부에 대한 전반적인 사항들과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이동경로가 소개되어 있고, 한국광복군 창설 및 활동 등이 전면컬러로 이해하기 쉽게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사진=서경덕 인스타그램]

이어 “해외에 남아있는 독립운동 유적지 보존 상황이 썩 좋은 편은 아니다”라며 “우리들이 더 많은 관심을 갖고 유적지를 자주 방문하는 것만이 타국에 남아있는 독립운동 유적지를 지켜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송혜교와 서경덕 교수는 향후에도 해외 독립운동 유적지 및 세계적인 유명 미술관에도 한국어 안내서를 기증하는 등 우리 역사를 알리는 데 힘쓸 계획이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