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대한상의 찾은 황교안 "평화 경제는 허황...경제 대전환 필요"

  • 기사입력 : 2019년08월14일 13:17
  • 최종수정 : 2019년08월14일 13:1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4일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을 만나 기업 활성화를 위해 규제 혁파를 강조했다.

그러면서 다음달 한국당이 준비 중인 경제대전환 종합정책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대한상의에서 정책간담회를 열고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듣고 한국당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이 자리를 마련했다”며 “한국당은 2020 경제 대전환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지금 시점에 필요한 경제 대안을 전문가들과 함께 만들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박용만 회장은 어제도 국회를 방문했다. 20대 국회 들어 14번 국회를 찾았다”며 “한국당은 네거티브 규제로 우선 시행하고 문제가 생기면 그 때 규제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한국당 역사상 가장 많은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2020 경제대전환위원회를 만들었다. 김광림 최고위원이 공동 대표로 수고 중인데, 다음달에는 결과물이 나올 것”이라며 “북한과의 평화 경제로 일본을 이기자는 허황된 '레토릭'이 아니라 시장 신뢰를 얻을 수 있는 정책들을 제시하기 위해서 준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