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항공

에어서울, 日 5개 노선 감축..."추가 감편·운휴 검토중"

도야마·구마모토·우베 노선 운휴...오사카·요나고 노선 감편

  • 기사입력 : 2019년08월13일 14:19
  • 최종수정 : 2019년08월13일 14:1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권민지 기자 = 에어서울이 일본 노선 조정 계획을 발표했다. 이로써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6개사와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이 모두 일본 노선 감축에 돌입했다.

에어서울은 13일 인천~도야마·구마모토·우베 노선의 운항을 중단하고 인천~오사카·요나고 노선의 운항 횟수를 감축한다고 밝혔다.

일본 노선 운휴 및 감편 세부 내용 [자료=에어서울]

이번에 에어서울이 감축 운항에 들어가는 노선은 총 5개다.

인천~도야마 노선은 다음달 16일부터 운항을 중단한다. 인천~구마모토·우베 2개 노선은 10월 27일부터 운항을 중단한다.

2개의 노선은 다음달부터 감편에 들어간다.

주 14회 운항하던 인천~오사카 노선은 다음달 16일부터 주 9회로 감편해 운항한다. 주 6회 운항하던 인천~요나고 노선도 동기간 주3회로 감편해 운항한다.

에어서울은 "삿포로(치토세), 오키나와, 후쿠오카 노선도 감편·운휴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dotor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