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통신

5G 가입자 가파른 증가세...200만명 돌파

연내 400만명 돌파 예상...SKT 1위, KT-LG U+ 각축

  • 기사입력 : 2019년08월08일 16:12
  • 최종수정 : 2019년08월08일 16: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5세대이동통신(5G) 가입자가 상용화 4개월여만에 200만명을 돌파했다.

이동통신 대리점 [뉴스핌 DB]

8일 통신업계 등에 따르면 국내 5G 가입자는 지난 6일 201만명에 도달한 것으로 추정됐다.

5G 가입자는 지난 4월 5G 상용화 이후 69일만인 6월 10일 100만명을 넘어섰다. 이어 4개월여 만에 200만명을 돌파했다. 연말 가입자 200만명대 진입을 예상했던 업계 예측보다 빠른 속도로 가입자 수가 증가하고 있는 것이다.

일각에서는 올 하반기에는 갤럭시노트10 5G 등 신규 5G폰 출시가 잇따라 연내 5G 가입자 수 400만명 돌파도 가능하다는 낙관적인 전망도 나오고 있다.

통신사별로는 6일 기준 SK텔레콤이 84만명으로 경쟁사보다 20만명 이상 격차를 보이며 1등 사업자의 입지를 굳혔다. KT와 LG유플러스는 각각 63만명, 54만명으로 각축을 벌이고 있다.

한편 SK텔레콤은 5G 가입자 목표치로 올해 연말 200만명, 내년 700만명을 제시했다. KT는 연말 130만명, 내년 400만명 5G 가입자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다.

 

abc12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