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NH투자증권, 여름나기 삼계탕 나눔 행사 실시

서울 영등포 쪽방촌에서 사회공헌 활동 진행

  • 기사입력 : 2019년07월19일 15:18
  • 최종수정 : 2019년07월19일 15: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NH투자증권이 19일 서울 영등포 쪽방촌에서 거주민과 자활 노숙인들을 위한 삼계탕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정영채 사장(사진 가운데) 등 NH투자증권 임직원들이 직접 서울 영등포 쪽방촌을 찾아 삼계탕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사진=NH투자증권]

올해 ‘삼계탕 나눔’ 행사에는 정영채 NH투자증권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60여명이 독거노인 및 노숙자들에게 삼계탕을 배식하며 함께 구슬땀을 흘렸다.

또 생활여건이 불편한 주민들이 무더운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스탠드선풍기 30대도 추가 지원했다. 앞서 NH투자증권은 영등포 쪽방촌 주민들에게 자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자활작업장 설치비용 15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영등포 쪽방촌 나눔활동은 2013년부터 시작돼 여름에는 삼계탕 나눔, 겨울에는 연탄 및 필요물품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행사로 자리잡았다.

정영채 사장은 “삼계탕으로 더운 여름철을 건강하게 나시길 기원한다”며 “지역 내 우리 이웃들이 밝은 미래를 꿈꾸고 함께 사는 세상을 만들 수 있도록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NH투자증권은 대표이사 직속의 사회공헌단을 갖추어 보다 체계적으로 지역사회발전을 위한 나눔경영을 이어나가는 중이다. 사회공헌단 주관으로 전 직원이 참여하는 42개 사내봉사단을 운영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금을 마련하는 한편 지역사회의 다양한 복지기관을 찾아 나눔, 봉사활동을 펼치면서 소외된 이웃에게 따듯한 온기를 전파하고 있다.  

 

mkim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