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미디어

[영상]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2019 첫 레트로 감성멜로

  • 기사입력 : 2019년07월15일 17:30
  • 최종수정 : 2019년07월16일 16: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용준 인턴기자 = 15일 서울 압구정 CGV에서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정지우 감독과 배우 김고은, 정해인이 참석했다.

이 영화가 다른 로맨스 영화와 다른 점에 대한 질문에 배우 정해인은 "상대방의 힘듦을 서로 보듬어주고 상대방에게 위대한 사람이라고 해줄 수 있는 게 이 영화의 가장 큰 울림이고 감동의 포인트다"라고 말했고 배우 김고은은 "세월이 담겨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이고 엄청나게 드라마틱 하진 않지만 보고 나면 잔잔한 위로를 받을 수 있을 영화"라고 답했다.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 프로그램 ‘유열의 음악앨범’을 매개체로 두 남녀의 기적 같은 사랑 이야기를 다룬 감성멜로 영화로 8월 개봉 예정이다.

 

robinjun8168@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