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미국·북미

[2보] 파월 "트럼프 압박에 물러나는 일 없을 것"

  • 기사입력 : 2019년07월11일 00:19
  • 최종수정 : 2019년07월11일 00:1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욕=뉴스핌] 황숙혜 특파원 =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이 정치권의 압박에 물러나지 않겠다는 뜻을 분명히 밝혔다.

그는 10일(현지시각) 미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 증언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요구하더라도 의장직에서 사임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준의 통화정책에 연일 날을 세우는 트럼프 대통령은 최근까지 파월 의장의 교체를 언급했다. 이날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금융서비스위원회 의원들 사이에 연준이 정치적인 압박에 휘둘려서는 곤란하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higra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