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골프

아시아나항공, KLPGA 오픈 앞두고 중국서 ‘아름다운 버디’ 행사

  • 기사입력 : 2019년07월04일 08:57
  • 최종수정 : 2019년07월04일 08: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아시아나항공이 중국에서 ‘아름다운 버디’ 행사를 실시했다. 

아시아나항공은 5일부터 7일까지 중국 ‘웨이하이 포인트 호텔&골프 리조트’에서 열리는 ‘제 2회 아시아나항공 오픈’을 기념해, 3일 대회장에서 웨이하이 탑산소학교(塔山小学校) 학생들을 대상으로 사회공헌활동 ‘아름다운 버디’ 행사를 가졌다.

아시아나항공이 사회공헌활동인 '아름다운버디' 행사를 가졌다. [사진= 스포티즌]

이번 ‘아름다운 버디’는 골프교실와 기부 행사로 이루어졌다.
골프에 관심이 높은 탑산소학교 학생들 10여명을 대회장으로 초청해 KLPGA 조아연, 이승연 , CLPGA 지 이판(Ji Yifan) 프로, 류옌 (LIU Yan)와 함께하는 퍼팅 체험과 대회 코스 견학 등 골프교실을 열었다.

우선 대회 기간 중에는 선수들이 기록한 버디 횟수에 기부금을 매칭하는 ‘아름다운 버디’ 기부 행사를 진행한다. 아시아나항공은 버디 1회당 1만원의 기부금을 매칭해, 탑산소학교에 교육기자재용 장학금으로 기부한다. 지난해 아시아나항공은 2018년 대회 당시 참가선수 80여명이 617회의 버디를 기록해, 약 617만원을 반월만 소학교에 기부했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조아연(볼빅)은 “평소 아이들을 무척 좋아하는데 아이들과 유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뜻 깊었다. 좋은 성적이 좋은 취지의 기부금으로 연결되니 더욱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시아나항공 측은 “뜻 깊은 행사로 만들기 위해 고심하다가,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하기로 했다. 웨이하이 지역의 학생들에게 골프 선수의 꿈을 키워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