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정치

"영국, 홍콩에 대한 간섭 즉각 중단해야" <중국 외교부>

  • 기사입력 : 2019년06월26일 17:52
  • 최종수정 : 2019년06월26일 17: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산호 기자 = 중국 외교부는 25일 제레미 헌트 영국 외무상이 홍콩의 인권 상황이 개선되기 전까지 홍콩에 최루탄 등 시위진압 장비 수출을 금지하겠다고 밝힌 것에 대해 '내정 간섭을 즉각 중단하라'는 입장을 발표했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 [사진= 바이두]

중국 관영 CCTV는 겅솽(耿爽) 외교부 대변인의 발언을 인용해 "1997년 7월 1일 이후 홍콩에서 일어나는 사안은 중국 내정에 속한다"며 "어떠한 국가, 조직, 개인도 간섭할 수 없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강한 불만과 반대를 표한다"고 덧붙였다.

겅솽 대변인은 "영국이 즉각 홍콩과 중국 내정에 대한 간섭을 멈출 것을 바란다"고 밝혔다. 

 

chu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