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프로야구] LG 김현수, 4번 DH로 선발 복귀… 이형종 3번·조셉 5번

  • 기사입력 : 2019년06월21일 17:33
  • 최종수정 : 2019년06월21일 17: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LG 트윈스 캡틴 김현수가 선발 출전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프로야구 구단 LG 트윈스는 21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홈 경기를 앞두고 라인업을 발표했다.

중심타선에 캡틴 김현수가 돌아왔다. 햄스트링에 이상 증세를 느껴 전날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서 결장한 김현수가 4번 지명타자로 나선다.

LG 트윈스 김현수가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사진= LG 트윈스]

LG는 테이블세터에 이천웅(중견수)과 정주현(2루수)를 배치했다. 클린업 트리오에는 이천웅(좌익수), 김현수(지명타자), 조셉(1루수)으로 구성했으며, 채은성(우익수), 오지환(유격수), 유강남(포수), 구본혁(3루수)이 하위 타선에 자리했다. 선발 투수는 좌완 이우찬이다.

류중일 LG 감독은 "김현수는 오늘 정상 출전한다. 이형종을 3번에 배치하니 펄펄 날더라. 오늘도 3번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구본혁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류 감독은 "구본혁이 수비를 잘해서 9번에 두려고 한다. 타격은 좀 못 쳐도 된다"고 덧붙였다.

 

taehun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