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기아차, 5월 23만 9059대 판매…전년비 3.4%↓

내수시장서 카니발 6109대 최다 판매

  • 기사입력 : 2019년06월03일 15:29
  • 최종수정 : 2019년06월03일 15: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기아차는 지난 5월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4만 3000대, 해외 19만 6059대 등 전년 동기 대비 3.4% 감소한 23만 9059대를 판매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 판매는 8.6% 감소, 해외 판매는 2.2% 감소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3만 9421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K3(포르테)가 3만 941대, 리오(프라이드)가 2만 4932대로 뒤를 이었다.

먼저 내수에선 5월, 전년 동월 대비 8.6% 감소한 4만 3000대를 판매했다.

5월 판매 현황 [표=기아차]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은 카니발(6109대)로 지난해 4월부터 14개월 연속 기아차 월간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승용 모델은 모닝이 4306대로 가장 많이 팔렸으며 K3 3878대, 레이 3712대, K5 3114대 등 총 1만 8627대가 판매됐다.

기아차는 향후 출시를 앞둔 SP2(소형 SUV), 모하비 상품성개선모델, K7 상품성개선모델 등을 앞세워 판매 반등을 노린다는 계획이다.

해외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2.2% 감소한 19만 6059대를 기록했다. 중국 등 일부 신흥시장에서의 판매부진이 영향을 미쳤으며 중국을 제외할 경우 해외시장에서의 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3% 증가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권역별 책임경영 체제를 강화하고 공격적인 신차 출시, 신흥시장 본격 공략, 친환경차 글로벌 리더십 확보 등으로 글로벌 판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경쟁력 있는 신차를 지속적으로 출시해 판매 모멘텀을 강화해나갈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tac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