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중진공 '청년장병 희망열차' 실시...中企 인식개선에 초점

  • 기사입력 : 2019년05월15일 14:00
  • 최종수정 : 2019년05월15일 14: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청년장병 취업지원을 위해 운영하는 '청년장병 희망열차'가 15일 서울 용산역에서 출발했다.

이번 청년장병 희망열차는 170여 명의 청년장병과 보호자가 함께 용산역에서 출발해 열차 안에서 △직업 탐색 교육 △취업컨설팅 △채용 동향 분석 등을 통해 전역 후 미래에 대해 함께 고민했다.

목적지인 전주역에 도착한 후에는 이상직 이사장이 청년장병, 보호자와 함께 비나텍, 올릭스 등 지역 우수기업 현장을 견학했다. 아울러 중소벤처기업 현장에서 △인식개선 특강 △임직원 간담회 △생산 현장 탐방 등을 실시했으며, △청년장병에게 미래비전 제시 △보호자에게 중소벤처기업 인식개선 △중소벤처기업에게 우수인력을 매칭 등의 시간을 가졌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청년장병 희망열차는 전역 예정 청년장병을 대상으로 중진공·국방부·코레일 협업해 중소벤처기업 현장으로 떠나는 취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작년에는 750여 명의 장병에게 중소벤처기업 인식 개선과 취업에 대한 자신감을 심어줬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군산, 울산 등 고용 위기 지역을 중심으로 올해 청년장병 희망열차를 운영할 것"이라며 "중소벤처기업 현장 견학과 청년장병이 부모님과 함께하는 세대 공감형 프로그램으로 중소벤처기업 인식개선의 실효성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사진=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204m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