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이인영, 오늘 나경원과 상견례…대치정국 실타래 풀까

  • 기사입력 : 2019년05월09일 10:16
  • 최종수정 : 2019년05월09일 17: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선엽 기자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표가 9일 오후 3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만난다.

지난달 패스트트랙 지정 이후 여야 대치 국면이 장기화 되고 있는 상황에서 두 사람이 꼬인 정국을 풀 수 있는 실마리를 찾을지 주목된다.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표가 9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활짝 웃고 있다. 2019.05.09 yooksa@newspim.com

여당으로서는 추가경정예산 등을 신속 처리해야 하는 만큼 국회 정상화가 이 원내대표의 취임 후 첫 과제다.

이 원내대표는 나 원내대표를 만난 뒤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와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도 예방할 예정이다.

민주평화당의 경우 아직 신임 원내대표가 결정되지 않아 일정을 잡지 못 했다.

평화당은 이날 의원총회에서 원내대표 추대 여부를 결정한다. 지도부가 천정배 의원을 추대하려 했으나 본인이 거부 의사를 밝힌 상황이다.

한편 이인영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문재인 대통령과 전화 통화를 하고 이어서 국회에서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을 만날 예정이다. 

김선엽 기자 sunup@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