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가요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탄소년단, '톱 듀오/그룹' 부문 수상…2관왕 쾌거

  • 기사입력 : 2019년05월02일 10:18
  • 최종수정 : 2019년05월02일 10: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방탄소년단이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듀오/그룹' 부문을 수상했다.

방탄소년단은 1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개최된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참석,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듀오/그룹' 상을 수상했다. [사진=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캡처]

이날 방탄소년단은 올해 처음으로 노미네이트된 '톱 듀오/그룹'을 수상했다. 함께 후보에 오른 이매진 드래곤스, 마룬 파이브, 패닉 앳 더 디스코, 댄 앤 셰이를 제치고 수상한 결과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3년 연속 수상한 '톱 소셜 아티스트' 상에 이어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RM은 "이렇게 훌륭한 분들과 이런 자리에 있다는 것이 아직도 꿈만 같다. 이 모든 것은 아미(팬클럽)와 함께 만든 것"이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날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엠넷을 통해 오전 9시부터 생중계됐다. 대중음악평론가 강명석은 방탄소년단의 '톱 듀오/그룹' 부문 수상에 대해 "인정을 받았다기보다, BTS는 상을 받았기 때문에 수상 결과와 상관없이 많은 것을 바꿨고 보여준 팀"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들이 바꾼 음악산업 지형을 빌보드가 따라오는 거라고 볼 수 있다. 거기에 따른 결과가 자연스레 도출된 것"이라고 평가했다.

또 "BTS는 아시아에 있는 팀이고, 미국에 강제 진출 당하면서 이제 조금씩 프로모션을 하는 중인데, 그들의 방식을 고수하면서 이 상까지 받았다는 것 자체가 음악 산업에 던진 메시지가 크다"고 덧붙였다.

방탄소년단은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전 세계 최초로 할시와 함께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무대를 선보인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