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무협, 강남구와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 업무협약 체결

'스타트업 육성 및 해외진출 지원 MOU' 체결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 위해 노력할 것"

  • 기사입력 : 2019년05월02일 11:00
  • 최종수정 : 2019년05월02일 11: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기욱 수습기자 = 무역협회가 강남구청과 업무협약을 맺고 스타트업 육성과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나섰다.

한국무역협회는 삼성동 코엑스에서 강남구와 '스타트업 육성 및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두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스타트업 수출 지원, 데이터베이스(DB) 공유, 스타트업 업무 편의시설 제공, 해외 네트워크 협렵채널 구축 및 상시 운영 등 적극 협력키로 했다. 스타트업의 온 오프라인 해외진출 지원, 투자유치 설명회 등 공동행사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무역협회는 이날 '360도 서울' 행사에서 엠와이소셜컴퍼티(MYSC)와 공동으로 위허들링, 몽세누 등 사회문제 해결을 고민하는 소셜 벤처 스타트업 8개사를 위한 전시 상담회도 개최했다.

이들은 일반인과 투자자 등에게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하고 부스를 방문한 국내 대기업 등과 상담을 진행했다.이날 협약식에는 김영주 무역협회 회장과 정순균 강남구청장, 코엑스 마이스(MICE) 클러스터 위원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동기 무역협회 혁신성장본부장은 "강남구와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스타트업의 스케일업과 대기업의 레벨업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onew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