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열혈사제' 김남길 "가장 인상적인 패러디는 '미스터 션샤인'…작가님께 직접 추천"

  • 기사입력 : 2019년04월30일 14:18
  • 최종수정 : 2019년04월30일 14:1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열혈사제' 김남길이 가장 인상적인 장면으로 '미스터 션샤인'의 패러디 장면을 꼽았다.

김남길은 30일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 종영 인터뷰에서 당초 예상과 달리 B급 유머와 패러디로 풍성해진 드라마에 대한 감상을 털어놨다.

'열혈사제' 김남길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이날 김남길은 가장 인상깊은 패러디로 tvN '미스터 션샤인'을 연상시켰던 장면을 떠올렸다.

그는 "미스터 션샤인은 작가님한테 제가 추천을 했던 거였다. 사실 저는 완전히 해일이를 못알아보게 표현하고 싶었고 작가님은 좀 가볍고 편안한 거지같이 표현해주시길 바랐다"고 이견이 있었음을 털어놨다.

이어 "그래서 미스터 션샤인을 패러디하게 됐다. 사실 아예 패러디 작품이라고 표방한 게 아닌 이상 우리끼리도 '왜 남의 드라마를 우리가 해야해?'란 생각을 했다. 몇 번 가볍게 사람들이 웃으면서 받아들여주기 시작하니까 편하게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 그는 "나중에는 아예 드라마나 영화 패러디를 가져와 자연스럽게 녹아들게 할 수 있게끔 작가님과 협의했다"며 "현실에도 진짜 그런 패러디를 즐길 법한 사람으로 해일과 극중 역할들을 만들 수 있었다"고 얘기했다.

김남길은 지난 20일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의 타이틀롤 김해일 역을 맡아 열연했다. 김남길의 숨겨진 개그본능이 화제를 모은 이 드라마는 22%(닐슨코리아, 전국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