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어벤져스' 열풍에…SSG닷컴, 관련제품 매출 15배 급증

  • 기사입력 : 2019년04월30일 09:10
  • 최종수정 : 2019년04월30일 09: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준호 기자 = 영화 어벤져스 인기에 힘입어 관련 제품의 판매도 빠르게 늘고 있다.

30일 SSG닷컴에 따르면 지난 4월 1일부터 28일까지 영화 ‘어벤져스’ 관련 상품의 매출이 전월대비 무려 15배나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어벤져스 팀이 내한 행사를 개최한 다음날인 16일 관련 상품군의 전체 매출이 630%, 실제 어벤져스 영화가 개봉한 다음날인 25일에는 743%까지 오르며 즉각적인 반응이 있었던 것으로 집계됐다.

SSG닷컴에서 임시품절된 어벤져스 관련 상품[사진=SSG닷컴]

SSG닷컴은 지난해 개봉한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개봉 당시 판매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판매량을 예측해 인기 상품은 미리 충분한 재고를 확보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부 상품의 품절을 막을 수 없었다.

SSG닷컴 관계자는 “과거 판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올해 물량을 선제적으로 준비하고 있다가 4월 1일 자정을 기해 관련 상품을 오픈했다”며 “오픈 첫날 매출이 4월 한 달 전체의 약 17%에 달할 만큼 예상을 뛰어넘는 인기를 실감했다”고 밝혔다.

가장 인기가 높았던 카테고리는 완구였다. ‘어벤져스:엔드게임’이 개봉한 지 이틀 후인 26일, SSG닷컴에서 완구 ‘레고 슈퍼히어로 어벤져스 아이언맨 연구소’, ‘레고 슈퍼히어로즈 워머신버스터’ 등이 모두 조기 품절됐다.

또한 가장 인기 있는 캐릭터는 ‘아이언맨’인 것으로 나타났다. ‘레고 아이언맨’을 비롯해 ‘마블 MCU 10주년 어벤져스1 아이언맨’ 피규어, ‘어벤져스 인피니티워 미션테크 아이언맨’ 등도 일시 품절되며 인기를 끌었다.

SSS닷컴 측은 “취향 소비 트렌드에 따라 키덜트족이 늘어나면서 ‘어벤져스 특수’를 견인했다”며 “SNS에도 자녀를 위해 구매한 완구 후기뿐 아니라 어른들이 구매 후 조립한 내용의 후기가 다수 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j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