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2019 추경] 중기부, 1조2839억원 편성..."미세먼지 저감·소상공인 경영난 해소"

"중소기업 미세먼지 저감시설 개선·기술개발에 6000억원 자금 보증"
"소상공인 대상 융자자금 2000억원으로 확충."

  • 기사입력 : 2019년04월24일 09:00
  • 최종수정 : 2019년04월24일 09: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가 1조2839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했다고 24일 밝혔다. 정부 전체 추경 금액의 약 19% 수준으로, 미세먼지 저감 지원과 일자리 중심의 창업·벤처기업 활성화 지원, 소상공인 경영난 해소 등을 중심으로 편성됐다.

먼저 중기부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신용보증기금·기술보증기금을 통해 중소기업의 미세먼지 저감 시설개선과 기술개발을 위한 자금보증(6000억원 수준)을 지원한다. 전통시장 고객만족센터 등에는 공기청정기를 설치·보급할 계획이다.

또한 경기둔화에 대응하고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중·장년 창업자를 대상으로 패키지 지원을 신설(318억원)한다. 창업 초기 기업을 대상으로는 혁신성장지원펀드를 확대(1500억원) 투자하고, 스케일업 전용 펀드(500억원)를 신설한다.

아울러 영세 자영업자·소상공인의 경영애로를 해소하고 자생력을 강화하기 위해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융자자금을 확충(2000억원)하고, 지역신용보증재단의 재보증 재원을 확대(150억원)했다.

중기부 관계자는 "최근 미세먼지를 사회재난에 포함하는 재난안전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했고, 경제 활력 제고 등의 필요성이 제기됐다"며 "이번 추경 예산안을 통해 미세먼지, 경기둔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경영난 해소와 회복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중소벤처기업부 [뉴스핌 DB]

 

204m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