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고성·속초산불]최문순 강원지사 “사후대책 보상 해나갈 것”

  • 기사입력 : 2019년04월05일 18:32
  • 최종수정 : 2019년04월05일 21: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고성=뉴스핌] 박준형 기자 =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강원도 고성·속초를 휩쓴 산불과 관련, 5일 “이재민을 돌보는 사후대책 보상을 정부와 함께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고성=뉴스핌] 황선중 기자 = 5일 오전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사무소에서 브리핑 하는 최문순 강원도지사. 2019.04.05. Sunjay@newspim.com

최 지사는 이날 오후 고성군 토성면사무소에 마련된 현장대책본부에서 “산불이 잔불정리가 완료됐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최 지사는 “오후 6시부로 고성·속초 현장대책본부를 철수하고 지휘권을 고성군수에게 넘긴다”며 “불이 아직 남아있는 강릉·동해 대책본부인 옥계면사무소로 장소를 옮긴다”고 설명했다.

이어 “고성군수가 뒷불 정리를 책임지고 해주기를 부탁한다”며 “옥계 불을 마무리 짓고 앞으로 더 큰 불이 나지 않도록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jun89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