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가전

[르뽀] '갤럭시S10 5G' 출시..."재고가 없어요"

물량 적은데 인기 많아 재고 부족
'헥사 카메라', 아이폰 뛰어 넘었다.. 5G에 최적

  • 기사입력 : 2019년04월05일 17:21
  • 최종수정 : 2019년04월05일 17: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기욱 수습기자 = 세계 최초 5G 스마트폰 '갤럭시S10 5G'의 일반 가입자 모집이 5일 시작됐다. 출시 전부터 5G에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던 만큼 매장에 많은 사람이 방문해 상담을 받았다.

강남역과 건국대 인근 매장을 방문해 분위기를 살펴봤다. 매장마다 고객들이 상담을 받고 있었다. 5G모델을 보고싶어 방문했던 한 고객은 매장에 모델이 현재 없다는 말에 자리를 떠났다. 
 
강남의 한 매장에서 5G 신규고객 유치를 위해 홍보중이다. [사진 = 송기욱 수습기자]
 
매장 직원은 "오전에 고객이 몰리기도 했고 애초에 물량이 많지 않아서 현재 남아있는 재고가 없다"며 "사전 예약 인원만 봤을때 이 매장에선 오히려 S10 출시 때보다 사람들이 더 많은 것 같다"고 했다.
 
인근 KT 직영점을 방문해봤다. 이곳 직원 역시 "매장에서 개통 상담은 가능하지만 현재 바로 개통되는 모델은 없어 기다려야 한다"고 했다. 사전 예약자들이 예약을 취소한 기계만 2개 남아있고 그마저도 블랙, 크라운 실버는 인기가 많아 현재 로얄 골드 버젼밖에 구할 수 없다"고 말했다.
 
5G 요금제가 생각보다 비싸지 않다. 가격대비 받을 수 있는 혜택이 S10 시리즈에 비해 많은데다가 성능면에서 전작을 상회하니 갈팡질팡하던 사람들이 5G로 몰려드는 분위기다. 
 
다른 자리에서 상담을 받던 고객은 "지금 S10+를 구매할 이유가 전혀 없다"는 직원의 말에 5G모델로 마음을 정한 모양이었다. 가격비교를 하던 직원은 현재 프로모션을 받을 시 5G 모델과 기존 S10 시리즈의 가격차가 1만원에 불과하다는 점과 향상된 스펙으로 누릴 수 있는 서비스가 많다는 것을 강조했다.
 
갤럭시 S10 5G 3종 [사진 = 삼성전자]
 
갤럭시S10 5G는 기존 노트 시리즈보다 커진 디스플레이에 각각 전면 2개 후면 4개의 카메라가 포함됐다. 후면에 위치한 '3D 심도 카메라'는 거리와 깊이를 인식해 5G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직원은 "전작과 제일 차이가 나는 부분이 바로 카메라"라며 "아이폰이 카메라 좋다고 하는데 이 제품이 아이폰을 뛰어넘었다"고 말했다.
 
직원들은 "카메라가 6개 달린데다가 모든 면에서 전작대비 좋은 성능을 자랑하는데 이정도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건 지금뿐이다"며 "특히 컨텐츠 이용을 많이 하는 사람들이라면 무조건 5G 모델을 구매하는게 낫다"고 한 목소리로 말했다. 

onew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